신동아건설, 제기동 공성아파트 소규모재건축사업 수주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2 11:00: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공성아파트 소규모 재건축사업 투시도 (사진=신동아건설)
공성아파트 소규모 재건축사업 투시도 (사진=신동아건설)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신동아건설(대표이사 이인찬)은 서울 동대문구 제기동에 소재한 '공성아파트 소규모재건축사업'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5월 송파101번지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에 이어 소규모정비사업으로는 올해 두번째다. 신동아건설은 2017년부터 서울지역에서만 총 4곳의 소규모 정비사업지에서 시공권을 따내며 총 789억원을 수주했다. 수도권으로 확대하면 약 1000억원 규모다.


이 사업은 서울시 동대문구 제기동 892-65번지 일원에 지하2층~지상19층, 1개동 78가구 규모의 아파트를 건설하는 공사다. 회사는 내년 8월 사업시행인가, 2021년 4월 착공 및 일반분양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공사비 약 174억원, 공사기간은 착공 후 24개월이며 입주는 2023년 4월 예정이다.


신동아건설 관계자는 "대형 재건축 사업이 주춤하면서 최근 소규모정비사업으로 관심을 갖는 건설사들이 늘어 수주경쟁이 치열하지만 회사만의 수주경험과 전략을 바탕으로 수주영역을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