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분산에너지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19-12-08 00:05:4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지난 6일 본사 대회의실에서 한국남부발전, 가천대학교, 한국에너지공단과 '분산에너지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협약기관 간 분산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고 향후 분산에너지와 관련한 정책에 선도적 역할을 하기 위해 체결됐다.

각 협약기관은 분산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분산에너지 전력서비스 공동 연구개발 및 세미나 개최 △분산에너지 해외 선진사례 조사 및 자료 공유 △분산에너지 활성화 정책 개발 및 제도개선 방안 마련 등에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올해 4월부터 협약기관이 주축이 되어 '분산자원 연구회'를 발족했고, 협약기관 간 가상발전소(VPP) 연구회 개최, 국제전문가 초청 세미나개최 등 다양한 연구활동을 추진해 왔으며, 9월 정부의 가상발전소 실증 공동연구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황창화 한난 사장은 "우리 공사는 친환경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에너지전환이라는 글로벌 환경변화에 따라 국가의 분산에너지 활성화 정책에 적극적으로 부응하고, 집단에너지에 적합한 친환경, 고효율 융복합형 분산에너지 확대 보급은 물론, 분산에너지를 활용한 전력서비스 기술과 정책 개발에 실용성 있는 성과를 도출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