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O]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내달 상장..."항공산업 선도하겠다"

김지호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8 21:38: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김지호 기자] 항공기 소재·부품 기업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가 내달 코스닥시장에 입성한다.


케네스 민규리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대표이사(사진)는 18일 서울 여의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상장을 통해 지속적인 사업 다각화 등으로 세계 항공우주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다짐했다.
 



2013년 설립된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는 항공기 소재 공급 및 부품 가공·조립·정비(MRO) 등 항공우주 산업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회사다.

현재 글로벌 항공사인 록히드 마틴사와 보잉사 등을 주요 고객으로 확보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국내 최초로 미군 전략자산인 F-22 전투기를 비롯한 군용기의 부품을 생산, 공급하기도 했다.

민규리 대표는 "미국 현지에 2개의 자회사를 두고 항공 관련 특수 소재를 안정적으로 조달할 수 있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했다"며 "단순한 부품 생산을 넘어 항공기 엔진 사업 및 대형 동체 조립 등 고부가가치 사업 중심으로 사업구조를 재편하고 항공기 정비 및 드론 사업 등 신사업을 통해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해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는 아직 영업이익을 내지는 못하고 있다. 앞서 이 회사는 지난 2018년 연간 기준으로 289억원의 매출과 9억원의 영업손실을 냈다.

이에 따라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는 아직 이익을 실현하지 못했으나 향후 성장성이 인정되는 기업에 상장을 허용하는 제도인 '테슬라 요건(이익 미실현 기업 상장 요건)'을 통해 상장에 도전한다. 이 제도를 통해 상장한 기업의 주가가 상장 후 3개월 이내 부진할 경우 주관사는 공모가의 90% 가격에 공모주 투자자의 주식을 되사줄 책임(풋백 옵션)이 있다.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의 공모 예정가는 1만3000원~1만5000원으로 공모주식수는 15만2330주 (신주모집 131만4000주·구주매출 25만8330주) 공모금액은 204억원~236억원 규모다. 이날까지 수요예측을 거쳐 20~21일 공모청약을 받은 뒤 3월 초 코스닥 시장 상장 예정이다. 상장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 맡았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대한항공, 학부모 된 직원 자녀에 '선물+축하 메시지'2020.02.17
아시아나항공 노사, 위기 극복 '맞손'…이르면 18일 교섭 후 자구안 발표(종합)2020.02.17
정부, 코로나19 직격탄 LCC항공사에 최대 3000억원 '수혈'2020.02.17
[전문] '3자 주주연합' 추천한 한진칼 이사후보, 김치훈 전 대한항공 상무 돌연 사퇴2020.02.18
제주항공, 카카오페이로 결제하면 '최대 2만원' 할인이벤트 진행2020.02.18
[속보] 아시아나항공 한창수 사장 및 임원, 오늘 일괄사표 제출2020.02.18
아시아나항공 노사 고통분담…'사장 임금 40% 반납+전직원 10일 무급휴가'2020.02.18
비상경영 아시아나항공...사장 첫째 아들, '부기장 입사 논란'2020.02.18
[IPO]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내달 상장..."항공산업 선도하겠다"2020.02.18
티웨이항공, 4월 정기운항 블라디보스토크 특가 이벤트2020.02.19
대한항공, 코로나 19 사태 피해 지역인 우한에 마스크 4만장 지원2020.02.19
'아시아나·이스타·티웨이까지'...항공업계, 줄줄이 '월급봉투 30% 반납'2020.02.20
인천 옹진군, 항공기 운항 소음피해지역 확대건의2020.02.20
이스타항공, 3월 제주행 반짝 특가 이벤트2020.02.21
코로나19 확산에 대구 오가던 항공편 줄줄이 '단항'2020.02.23
'코로나19 심각단계'...에어부산, '78%노선 운항중단.결정+한태근 사장 사직서 제출'2020.02.24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