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온라인 식품 시장 선점 하겠다"

류빈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3 17:09: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CJ제일제당 12일 온라인 유통채널 MD들을 초청해 신제품 설명명회를 진행했다. (사진=CJ제일제당 제공)
[아시아타임즈=류빈 기자] CJ제일제당이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온라인 쇼핑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CJ제일제당은 지난 12일 온라인 유통 채널 MD를 초청해 올 하반기와 내년도 주력 신제품을 소개하는 행사인 ‘CJ Unpacked 2019’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CJ Unpacked 2019’는 제품의 독보적인 맛 품질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통해 자사의 식품 R&D 역량과 HMR 사업 경쟁력을 알리는 목적으로 기획됐다. 온라인 식품 시장이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점을 반영해 지난 4월 처음 개최했으며, 두 번째 진행하는 행사다.

행사는 제품 마케팅 담당자가 올해 하반기에 출시된 주요 HMR 제품들과 내년 출시 예정인 제품들을 직접 소개하고, 온라인 MD들이 시식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CJ제일제당은 총 50여개의 신제품을 선보였으며 쿠팡, 카카오, 네이버, SSG닷컴, 홈쇼핑 4사 등 25개 업체 온라인 채널의 MD 80여명이 참석했다. 첫 회보다 20명 이상의 인원이 더 참석하며 성황을 이뤘다.

참여한 MD들은 겨울철 만두 성수기를 맞아 지난달 출시된 ‘비비고 수제만둣집 맛 만두’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최근 1000억원대로 급성장한 죽 시장의 대표 브랜드인 ‘비비고 죽’에도 시선이 집중됐다. 이 달 출시예정인 ‘비비고 동지팥죽’과 ‘비비고 들깨버섯죽’을 선보였으며 죽 전문점 제품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다는 평가를 받았다.

행사를 찾은 다수의 MD는 “브랜드 담당자가 직접 제품 특장점과 시장 트랜드를 설명해 신뢰가 생긴다”라며, “온라인 식품 시장이 커지고 있는 만큼 다양한 제품들의 입점을 검토해 볼 것”이라는 참여 소감을 밝혔다. 실제 올해 새로운 카테고리에 진출한 ‘비비고 죽’과 ‘냉동면’ 등은 첫 행사에서 좋은 평가를 받으며 온라인 채널 대표제품으로 성장하는 긍정적인 성과를 냈다.

CJ제일제당은 온라인 채널 담당자와의 정기적인 소통을 통해 햇반과 비비고 만두 등은 시장에서의 지위를 더욱 확고히 하고 새로운 카테고리에 진출하는 신제품 등은 유통경로를 다각화 한다는 방침이다. 

 

최승은 온라인사업 e커머스팀장은 “온라인 시장은 식품업계의 최대 격전지로 떠오를 만큼 중요한 판매 채널”이라며, “온라인 사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업계 트렌드를 주도해 나가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빈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