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부회장 “여성 인재가 성장할 수 있는 조직문화 만들자”

조광현 기자 / 기사승인 : 2020-08-06 16:36: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6일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만나 “여성 인재가 성장할 수 있는 조직문화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6일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만나 “여성 인재가 성장할 수 있는 조직문화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이 자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등이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아 어려움이 커진 '워킹맘'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이재용 부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산업은 물론 직장 생활, 가정 생활에도 큰 변화가 예상된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여성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며 ”기존의 잘못된 제도와 관행은 물론 시대에 뒤떨어진 인식을 바꾸고, 잘못된 것, 미흡한 것, 부족한 것을 과감히 고치자"고 말했다.
 
이어 "유능한 여성 인재가 능력을 충분히 발휘해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고, 롤모델이 될 수 있는 조직문화를 함께 만들어 가자"며 여성 인재 확보와 육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삼성은 임직원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업무와 자녀 양육을 원활하게 병행할 수 있도록 임, 출산, 육아 등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제도를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가 발생함에 따라 모성보호인력을 대상으로 전면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자녀를 돌보기 위한 '가족돌봄 휴가'를 일수 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의 긴급 조치를 한시적으로 시행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광현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