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용산에 전기차 특화 전시장 오픈

천원기 기자 / 기사승인 : 2020-08-06 16:10: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BMW코리아 공식 딜러사인 한독모터스가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 BMW 전시장을 6일 새롭게 오픈했다. 사진=BMW코리아.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BMW코리아 공식 딜러사인 한독모터스가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 BMW 전시장을 6일 새롭게 오픈했다.

 

BMW 용산 아이파크몰 전시장은 순수전기차(BEV)와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등 BMW의 전기화 모델(xEV)에 특화된 시티 세일즈 아울렛이다. 총 814㎡ 면적에 3대의 전기화 모델이 전시되며 BMW 전용 충전 공간이 함께 마련됐다.

 

특히 BMW 차징 스테이션은 BMW 한독모터스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시설로, 6개의 주차 공간과 3개의 충전기로 구성돼 있다.

 

이곳에는 시연차량이 상시 준비돼 있어 내연기관 모델과의 비교 시승을 비롯한 차별화된 시승 및 충전 체험이 가능하다.

 

고객이 BMW xEV 모델을 용산 아이파크몰 전시장에서 출고할 경우 전용 시설을 활용한 충전 관련 상세 안내 서비스가 제공되며, 차량의 배터리도 가득 충전된 상태로 전달될 예정이다.

 

전시장 내부에서는 대형 디지털 미디월을 통해 다양한 차량 관련 콘텐츠를 제공한다.

 

BMW 전기화 모델들만의 특징과 함께 배출가스 제한 구역 진입 시 차량을 순수 전기 주행모드로 자동 전환하는 지오펜싱 기술 기반의 e드라이브 존 기능 등을 간접 체험할 수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원기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