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반도체 패키징 현장서 “끊임없이 혁신하자”

조광현 기자 / 기사승인 : 2020-07-30 16:00: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분기 실적 발표날 삼성전자 온양사업장을 찾아 차세대 반도체 패키징 기술개발 로드맵 등 중장기 전략을 점검했다.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검찰의 불기소 여부 결정이 계속 미뤄지는 가운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현장을 찾는 속도가 갈수록 더 빨라지고 있다.

 

사법리스크에 대한 우려가 계속 커지는 상황에서 ‘초격차 전략’을 하루라도 빨리 진행하겠다는 이 부회장의 절박함이 담긴 행보로 풀이된다. 


30일 재계 및 관련업계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분기 실적 발표날 삼성전자 온양사업장을 찾아 차세대 반도체 패키징 기술개발 로드맵 등 중장기 전략을 점검했다.

이 부회장이 온양사업장을 찾은 것은 지난해 8월 이후 두 번째다. 이 부회장은 이날 AI 및 5G 통신모듈, 초고성능 메모리(HBM) 등 미래 반도체 생산에 활용되는 차세대 패키징 기술을 집중적으로 살펴보고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혁신기술 개발을 당부했다.
 
이날 발표된 2분기 실적발표에서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은 2분기 코로나19 여파에도 5조4300억원의 영업이익과 18조230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 부회장은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향후 삼성전자의 반도체 사업에 대한 공격적인 투자를 예고한 것으로 풀이된다.

패키징이란 회로가 새겨진 반도체 웨이퍼와 전자기기가 서로 신호를 주고 받을 수 있는 형태로 반도체 칩을 포장하는 기술로써, 온양사업장에서는 차세대 패키징 기술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2018년말에 패키지 제조와 연구조직을 통합해 TSP(Test & System Package) 총괄조직을 신설하고, 2019년에는 삼성전기의 PLP(Panel Level Package) 사업부를 인수하는 등 차세대 패키징 역량 강화에 나서고 있다.

이날 이재용 부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미래를 선점해야 한다“며 ”머뭇거릴 시간이 없다. 도전해야 도약할 수 있다. 끊임없이 혁신하자"고 강조했다.
 
이 자리에는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진교영 메모리사업부장 사장, 정은승 파운드리사업부장 사장, 강인엽 시스템LSI 사업부장 사장, 박학규 경영지원실장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 부회장은 올해 1월 DS부문 사장단 간담회를 시작으로 브라인 마나우스 캄피나스 생산라인 점검 등 총 17회에 걸쳐 국내외 주요 사업현장을 찾았다.

1월 반도체연구소 방문 이후 2월 EUV 전용 반도체 생산라인을 점검했다. 3월에는 구미 스마트폰 생산라인과 아산 디스플레이 생산라인, 종합기술원을 방문했다.

5월에는 삼성SDI 천안사업장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과 회담했으며, 코로나19 여파에도 중국 시안 반도체 사업장을 직접 찾기도 했다.

6월에는 파운드리, 시스템LSI, 무선사업부 사장단 간담회에 이어 반도체 미래전략 간담회, 디스플레이, 생활가전 중단기 전략 회의를 잇달아 진행했다. 이어 7월에는 C랩 인사이드 간담회, 전장용 MLCC 생산라인 점검, 현대車그룹 남양연구소 방문 등 바쁜 시간을 보냈다.

재계 관계자는 “코로나19 충격으로 인한 경영 불확실성이 그 어느 때보다 커지고 있다”며 “사법리스크 우려 속에 비상경영의 고삐를 더욱 죄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이재용式 '위기투자'…삼성전자, 평택에 대규모 반도체 팹 짓는다2020.08.10
검찰, 이재용 처분 결정 임박...기소유예 판단 내릴까2020.08.06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제보자', 공갈 혐의로 구속2020.08.04
삼성 이재용, 호암상 '한국판 노벨상'으로 만든다2020.08.04
"D램·낸드 가격 동시 하락"…반도체 코리아 '긴장'2020.08.02
이재용, 반도체 패키징 현장서 “끊임없이 혁신하자”2020.07.30
삼성전자 2Q 영업익 8兆, 67%가 '반도체'…문제는 하반기(종합)2020.07.30
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8兆…66%가 '반도체'2020.07.30
[뒤끝토크] 6G 준비도 10년인데…이재용은 재판만 10년2020.07.30
[뒤끝토크] 인플루언서 정용진, 내일은 어떤 사진 올릴까2020.07.23
이재용·정의선 두 번째 배터리 회동...미래차 동맹 탄력 받나2020.07.21
전장사업 핵심기지 찾은 이재용 부회장...“불확실성에 위축되지 말자”2020.07.16
‘배터리 동맹 굳히기’...이재용-정의선 미래차 밑그림 나왔나2020.07.16
尹-李 대면보고 무산 속 이재용 기소 여부, 조만간 나올 듯2020.07.15
檢, 이재용 불기소 결론내나...尹-李 대면보고에 쏠린 눈2020.07.15
1~5월 글로벌 전기차 판매량, 현대차 6위·기아차 7위 '껑충 껑충'2020.07.15
강렬한 존재감 드러낸 정의선 부회장, 한국판 뉴딜 '선봉장' 자임2020.07.14
문대통령 한국판뉴딜 발표…정의선 '그린뉴딜' 보고2020.07.14
[뒤끝토크] 노딜 위기 빠진 아시아나·이스타항공, 고통은 직원들 몫2020.07.12
정의선-최태원, 미래 전기차 배터리 협력 방안 논의2020.07.07
판 커지는 전기차 배터리...정의선, 빅4 총수 불러 모은 이유2020.07.07
정의선-최태원 '전기차 회동'…어떤 얘기 오갈까2020.07.07
이재용 부회장, 'C랩' 찾아 미래를 향한 도전 강조2020.07.06
'테슬라 잡아라'…현대차 등 완성차업계 '전기차 협공'2020.07.06
이재용의 ‘동행’ 비전...진단키트 생산성 70% 늘렸다2020.07.02
바른사회시민회의, “이재용 불기소 권고 존중돼야”2020.07.01
이재용 부회장, 장비사업 점검으로 현장경영 재개2020.06.30
삼성출신 양향자 "이재용 4년간 재판받는 게 정상인가"2020.06.29
[뒤끝토크] 인천공항공사 '정규직 카르텔''…왜 비정규직 눈물 못 보나2020.06.26
[뒤끝토크] "정부 지원금만 제대로 쓰여도"...거리에 선 아시아나항공 하청노동자들의 ‘절규’2020.06.18
[뒤끝 토크] 우악스럽게 두산그룹 훑어낸 산은, 박정원 압박 속내2020.06.17
[뒤끝토크] LG폰 강매 논란…'자긍심과 압박' 사이 미묘한 경계2020.06.16
[뒤끝 토크] 나의 친구…'쌍용차여 영원하라'2020.06.12
[뒤끝 토크] 검찰은 왜 이재용 구속에 집착하는걸까2020.06.08
[뒤끝 토크] 투명인간 된 이스타항공 직원 "이상직-민주당, 대체 어디 계십니까?"2020.06.08
조광현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