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대통령 "남중국해서 어떤 국가와도 훈련 안 하겠다"

김태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08-04 15:05:2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사진=연합뉴스/EPA)

 

[아시아타임즈=김태훈 기자] 필리핀이 미국과 중국이 갈등을 빚고 있는 남중국해에서 어떤 국가와도 해상훈련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3일(현지시간) 필리핀 현지매체 인콰이어러에 따르면 델핀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부 장관은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은 우리의 관할 범위를 벗어난 지역에서는 해상훈련을 하지 말라고 지시했다”며 “이에 따라 우리는 남중국해에서 펼쳐지는 해상훈련에 참가하지 않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로렌자나 장관은 두테르테 대통령의 결정은 현실적이면서도 실용적인 접근이라며 남중국해에서 갈등을 벌이고 있는 강대국들은 모두 자신들의 이해관계에 따라 움직일 뿐이지 필리핀은 신경 쓰지 않는다며 이와 같은 결정을 옹호했다.

이밖에 한 쪽이 어떤 행동을 취하면 이에 다른 쪽이 반격하면서 분쟁만 더 심해진다며 필리핀은 이러한 갈등에 휘말릴 이유가 없음을 강조했다.

이로 인해 필리핀은 미국과 호주 등 서방 동맹국들이 남중국해에서 해상훈련을 벌여도 이에 참가하지 않을 전망이다.

사실 두테르테 대통령의 결정은 임기 초반부터 독자적인 외교 노선을 걷겠다고 강조한 그의 주장과 궤를 같이 한다.

다만 일각에서는 그가 정말로 독자적인 노선을 걸으려는 것인지 아니면 미국 대신 중국 편에 서려는 것인지 알 수 없다는 비판도 나온다.

실제로 그는 지난 2016년 취임 이후 중국에 경제적 지원을 요청했고, 최근에는 중국으로부터 코로나19 백신을 제공받을 수 있다면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내비치기도 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인권문제로 격돌한 EU와 필리핀… "특혜관세 철회" vs "내정간섭"2020.09.21
"'親中' 필리핀, 중국서 얻은 것은 '속국 취급' 뿐"2020.09.08
'빌보드 1위' BTS, 필리핀서 '크리스마스 캠페인' 장식하나2020.09.07
코로나19가 바꾼 필리핀의 일상… 전자제품 권장소비자가격2020.09.03
'10억원 규모' 마스크 판매 허위 광고 올린 한국인, 필리핀서 체포2020.09.03
필리핀, 美제재 받는 中기업과 사업 강행2020.09.01
한-필리핀, FTA 협상 내달 재개… 필리핀산 바나나 더 싸질까?2020.08.31
필리핀 대통령, '건강 이상설' 일축… "내가 어딜가든 신경 쓰지마"2020.08.20
5명 중 1명은 실업 위기… 코로나19 속 희망 없는 필리핀 청년들2020.08.19
필리핀에 이어 베트남도 러시아 백신 구입 예정2020.08.14
러시아 백신 맞겠다는 필리핀 대통령… 왜 그는 서두르나2020.08.14
SFA반도체, '영업이익 8배↑' 필리핀 법인과 대출 계약 갱신2020.08.12
필리핀 대통령 "남중국해서 어떤 국가와도 훈련 안 하겠다"2020.08.04
마지막 '한국산 불법 쓰레기' 필리핀서 돌아온다2020.08.03
필리핀 케이팝 팬들, 팟캐스트로 한국어 배운다2020.07.24
필리핀, 코로나19 백신 확보 총력전… "정부 자산 팔자" vs "달러 충분해"2020.07.24
"필리핀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류스타는 BTS와 엑소"2020.07.22
[여름과 싸우는 아세안-⑤] 태풍과 코로나19… 필리핀, 최악의 여름과 '사투'2020.07.03
김태훈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