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확산방지 총력] 정읍시, 다중집합장소에 손 소독제 등 긴급 배부

김형채 / 기사승인 : 2020-02-03 15:08: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김형채 기자] 정읍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인‘우한 폐렴’ 확산방지를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섰다.

시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도내에도 발생함에 따라 시민들의 우려가 높아지는 가운데 손 소독제를 배부하는 등 감염증 예방에 주력하고 있다.

이와 관련 시는 지난 1일 다수의 시민이 모이는 기독교와 불교, 천주교 등 지역 내 330여 개소 종교단체에 손 소독제 400개를 긴급 배부했다.

손 소독제 배부와 함께 예방 홍보 포스터를 배포하며 감염증 대응 요령과 예방을 위한 행동 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시는 추가 물량이 확보되는 대로 다중집합장소와 사회적 약자를 위한 경로당, 어린이집 등에 손 소독제와 마스크를 지속적으로 배부할 예정이다.

유진섭 시장은 “도내에도 추가환자가 발생하는 만큼 선제적인 대처가 필요하다”며“시민의 안전과 건강 보호를 위해 감염병 유입 차단과 확산방지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응하기 위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병 재난대책본부를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