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신여대 외부기숙사, '범죄예방 우수시설' 지정

이재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6 14:3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성신여자대학교 외부기숙사, 강북경찰서 ‘범죄예방 우수시설’ 지정(사진=성신여자대학교)
[아시아타임즈=이재현 기자]성신여자대학교는 외부기숙사가 강북경찰서로부터 '범죄예방 우수시설 원룸'으로 지정돼 인증패를 수여받았다고 6일 밝혔다.


성신여대는 최근 발생한 여성대상범죄로부터 기숙사생들의 안전한 귀갓길과 주거생활보호를 위해 관할 지역 경찰서에 범죄예방 관련 협력을 요청했고 강북경찰서는 지난달 현장점검이 진행했다.


이후 대학과 외부기숙사 원룸 건물주의 협조로 CCTV, 비상벨, 무인택배함, 방범창 설치, 슬라이락(창문잠금장치)등 방범장치 설치 보완이 이뤄졌고, 강북경찰서의 재점검 이후 인증시설로 확정됐다.

외부기숙사는 시설 지정에 따라 관할 지구대 순찰시 순찰코스에 해당돼 안전이 강화된다. 인증패를 통한 범죄예방차원의 시각적 효과도 기대되고, 인증을 계기로 건물주에 방범보완장치 추가 설치 요청이 가능하다

앞서 성신여대는 지난 9월 '여성이 안전한 성북'을 주제로 성북경찰서 등 성북지역 3개 기관 및 7개 대학과 함께 △여성대상 성범죄 예방을 위한 상호정보교류 △불법촬영 점검 예방을 위한 장비시설 지원 협조 △캠퍼스 주변 보안 취약지 합동점검 등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소현진 학생처장은 "학생들이 사회 전반에 만연한 여성 불안요소들을 극복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캠퍼스 환경 조성을 위해 앞으로도 항상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선정된 기숙사는 대상지는 강북구 미아동에 위치한 운정캠퍼스 인근 원룸 건물 두 곳으로 총 64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인증기간은 2년이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현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

300*250woohangshow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