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로 뛰는 시정] 백군기 용인시장, 여름 자연재난 대비 현장 점검

김재환 기자 / 기사승인 : 2020-03-26 13:35: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림14통 배수관로 정비사업 현장 등 3곳 철저 당부
▲ 백군기 용인시장이 25일 고림14통 배수관로 정비사업 현장에서 지역 주민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아시아타임즈=김재환 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은 25일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를 위해 재해우려지역 3곳을 사전 점검했다.

 

자연재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여름철이 닥치기 전 재해우려지역을 사전에 점검하고 철저한 대비를 하기 위해서다.

 

26일 시에 따르면 백 시장은 전날 고림14통 배수관로 정비사업 현장과 집중호우 시 범람이 우려되는 보정제2공영주차장, 1차 개선사업이 완료된 삼막곡 제1지하차도 현장 등을 방문했다.


사업 진행과 시설물 유지관리 현황 등을 살폈다.

시는 앞서 행정안전부로부터 2년 연속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우수기관 선정으로 교부받은 3억원으로 고림14통 배수관로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삼막곡 제1지하차도의 경우 앞서 국비 6억원을 교부받아 지난 1월 1차 배수설비 개선사업을 완료한 상태다.

백 시장은 "이상 기후로 기습적인 집중호우와 태풍 등이 자주 발생하는 만큼 여름철이 닥치기 전에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해 신속히 대비할 것"을 주문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