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저소득층·생계위기 가구에 23억원 지원

김형채 / 기사승인 : 2020-03-27 11:20: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관내 저소득층 4407가구에 한시생활비 지원 추진
고창사랑 상품카드 지원…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아시아타임즈=김형채 기자] 고창군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에 대해 한시생활비 지원 사업을 신속추진 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총 23억원(전액 국비)으로 추진되는 사업은 2월 말 기준 관내 기초수급자 2385가구, 차상위 계층 2022가구, 총 4407가구에 대해 지원한다.

지원금액은 기초수급 등 보장내용과 가구원수에 따라 1인가구 40만원부터 4인가구 142만원 까지 차등지원 하게 된다.

특히 고창군에서만 사용 할 수 있는 지역화폐(카드, 지류)로 지원되면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창관내 소상공인의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군은 이달 말까지 지급대상자를 최종 결정하고, 다음달 중 지급 대상 가구에 카드수령 안내를 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에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저소득층 생계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이중효과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