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자율운항선박 주도권 쥔다”

이경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9 11:03: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안전운항 돕는 자율운항 보조기술, 세계 첫 대형선박 적용
인공지능‧증강현실 접목, 충돌위험 자체 판단
자율운항선박 시장 2025년 1550억불로 확대
▲ 항해지원시스템(HiNAS) 실행 화면. 사진=현대중공업그룹
[아시아타임즈=이경화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이 자율운항 핵심기술을 대형 선박에 성공적으로 적용시키며 스마트선박 고도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9일 SK해운의 25만톤급 벌크선에 첨단 ‘항해지원시스템(HiNAS; Hyundai Intelligent Navigation Assistant System)’을 탑재했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수차례 시운전을 통해 하이나스에 대한 검증을 마친 바 있으며 실제 운항중인 대형선박에 이 기술이 적용된 것은 이번이 세계 처음이다.  


현대중공업그룹이 카이스트와 공동 개발한 하이나스는 인공지능(AI)이 선박 카메라 분석을 통해 주변 선박을 자동으로 인식해 충돌위험을 판단하고, 이를 증강현실(AR) 기반으로 항해자에게 알리는 시스템이다. 야간이나 해무로 시야가 확보되지 않는 상황에서도 적외선 카메라를 활용해 장애물의 위치나 속도 등의 정보를 종합적으로 분석, 제공할 수 있다.

이로써 현대중공업그룹은 기존 스마트선박 기술에 충돌회피를 돕는 하이나스를 추가하며 자율운항선박 시장 선점에 속도를 높이게 됐다. 앞서 2017년에는 선박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해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최적의 운항 경로를 제공하는 선박용 사물인터넷(IoT) 플랫폼인 ‘통합스마트십솔루션(ISS)’을 개발, 지금까지 150여 척분 수주를 거둬들였다.

이외에도 현대중공업그룹은 최근 선박 이‧접안 시 주변을 한 눈에 보여주는 ‘이접안지원시스템(HiBAS; Hyundai Intelligence Berthing Assistance System)’도 개발을 마쳤다.

SK해운 관계자는 “선박 관련 사고는 큰 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선박의 안전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자율운항 보조기술 도입을 통해 선박의 경제성과 안전성을 높여 안정적인 수송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어큐트마켓리포츠에 따르면 자율운항선박·관련 기자재 시장은 연평균 12.8% 성장해 2025년에는 시장규모가 1550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자율운항선박은 IoT, 빅데이터, AI 등 4차 산업혁명 기술들이 집약된 미래 선박”이라며 “선제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선박의 자율운항 시대를 앞당기고 빠르게 성장하는 관련 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할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현대중공업 ‘조선업 빅딜’…“진짜 문제는 이거야!”2020.02.14
‘2년 치 교섭’ 묶어가나…갈 길 먼 현대중공업2020.03.09
‘코로나19에도 강수’…현대중공업 노조, 20일 2시간 파업2020.03.16
현대중공업, 업계 첫 대표 직할 ‘동반성장실’ 신설2020.03.18
‘머나먼 출구’...현대중공업 고질적 노사갈등, 또 발목2020.03.20
현대중공업지주, 현대로보틱스 자회사로 분리 ‘독립법인 새출발’2020.03.25
현대중공업그룹 “자율운항선박 주도권 쥔다”2020.04.09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주총’ 효력정지 가처분 최종 기각2020.04.20
현대중공업, 잇단 ‘중대사고’…정규직 근로자 1명 사망2020.04.21
현대중공업지주, ‘유가·코로나 이중고’에 1분기 4872억원 적자2020.04.29
현대중공업그룹, 유럽서 1500억 규모 대형 원유운반선 2척 수주2020.05.07
현대중공업 “현장 중대사고, 안전불감증 뿌리 뽑겠다”2020.05.11
“이 와중에”…습관적 파업 ‘마이웨이’ 현대중공업 노조2020.05.13
현대중공업 노조, 28일 올해 ‘두 번째’ 파업 예고2020.05.20
현대중공업그룹, 2200억원 규모 초대형 원유운반선 2척 수주 ‘쾌거’2020.05.21
현대중공업 하청노동자 또 사망…올해만 벌써 ‘4번째’2020.05.21
현대중공업 고용부 특별관리 받는다…“산재사망 대책 내라”2020.05.28
현대중공업그룹, 싱가포르서 1950억 규모 중형 LPG선 3척 수주2020.05.28
‘내우외환’ 현대중공업, ‘산재+파업+빅딜 난항+수주절벽’에 “악!”2020.06.01
이경화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