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2' 새 멤버 박현정 "양원경과 이혼 후, 시어머니 보고 싶어"

윤진석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9 10:45: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2 캡처
[아시아타임즈=윤진석 기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2에 배우 박현정이 합류한 가운데 박현정이 개그맨 양원경과 이혼하고 '10년차 싱글맘'으로 지내고 있는 일상을 공개했다.

8일 방송된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2에서는 새 멤버 박현정이 합류했다.

이날 박현정은 "배우 생활을 5년 정도 했고 바로 결혼했다. 결혼 후 13년 정도 살고 지난 2011년에 이혼을 했다"고 말했다. 

박현정은 "사람들이 무서워서 밖을 나가지 못했다"며 "공황장애, 우울증을 겪으며 동굴에 갇혀있던 시절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인터뷰를 한 적은 없는 10년 동안 기사는 계속 나왔다"며 "댓글들이 자극적으로 달리면서 힘들게 다가왔고, 한번은 아이들에게 솔직하게 '댓글에 상처 받지 말았으면 한다'고 이야기한 적이 있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박현정의 둘째 딸은 "엄마가 '아빠가 사람들이 생각하는 것처럼 나쁜 사람이 아니다. 상처 받지 말아라'고 말씀하셨다. 우리 챙기느라 하고 싶은 걸 못 했는데 이제는 하고 싶은 거 많이 하시며 즐기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한 배우 이태란과 절친 정현진이 박현정의 집에 방문했다. 박현정은 두 사람을 위해 요리를 내놓았다. 박현정은 "철마다 해주시는 음식이 있었다"며 "나는 그게 그립다. 양념게장을 진짜 맛있게 해주셨다. 음식을 보면 어머니 생각이 난다. 그래서 시어머니가 보고싶다"고 전 시어머니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이어 박현정은 "시아버지께서 이혼 후 2년 후에 돌아가셨고, 어머니는 시아버지 돌아가셨을 때 장례식장에서 뵈었다. 혼자는 가기 두렵고 죄송해서 못 갔고 오빠, 형제들과 같이 갔었다"라며 "다녀오길 너무 잘한 것 같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진석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