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면세점, '신라팁핑' 글로벌 확장...중국어 서비스 개시

신지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01-06 10:39: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신라면세점이 모바일 상품평 서비스 ‘신라팁핑(팁핑)’을 외국인 고객도 이용할 수 있는 ‘글로벌 신라팁핑’으로 확장한다.(사진=신라면세점)

[아시아타임즈=신지훈 기자] 신라면세점은 모바일 상품평 서비스 ‘신라팁핑(팁핑)’을 외국인 고객도 이용할 수 있는 ‘글로벌 신라팁핑’으로 확장한다고 6일 밝혔다. 


신라면세점은 ‘글로벌 신라팁핑’의 중국어 서비스를 시작으로 일본어와 영어까지 순차적으로 확대해 외국인 고객에게 ‘K-뷰티’ 브랜드와 트렌드를 알리는 데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팁핑은 상품을 구매할 때 광고보다 SNS에 올라온 사용자 후기를 신뢰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해 만든 서비스다.

글로벌 신라팁핑 중국어 서비스는 팁핑에 이미 누적된 15만건 이상의 상품평과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새로운 상품평을 중국어로 자동 번역해 제공한다. 한국 소비자들이 직접 작성한 상품평을 통해 최신 한국 뷰티 트렌드를 빠르고 생생하게 알 수 있다.

신라면세점은 글로벌 신라팁핑을 통해 K-뷰티 브랜드의 글로벌 인지도 향상과 해외 시장 진출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특히 팁핑에서 중국어로 제공하는 소비자 후기는 중국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는 브랜드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상대적으로 해외 콘텐츠에 대한 접근성이 낮은 중국 소비자에게 생소한 브랜드를 알리기 위해서는 실제 구매자의 다양한 후기가 매우 중요하기 때문이다.

신라면세점에 따르면 현재 일평균 약 8만명, 최대 12만명이 팁핑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현재까지 약 4만개 상품에 대해 15만건 이상의 상품평이 등록됐다.

이에 팁핑은 ‘밀레니얼 세대’, ‘여성’ 등 면세점 핵심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강력한 마케팅 채널로 업계에서 주목하고 있다.

특히 특정 브랜드와 이벤트를 진행하는 ‘브랜드 위크’는 브랜드 인지도와 매출 증가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스티로더 그룹’, ‘로레알 그룹’, ‘엘지생활건강’과 같은 유명한 글로벌 브랜드뿐만 아니라 ‘밀크터치’, ‘차앤박’, ‘아임프롬’ 등 국내 중소중견 브랜드와도 브랜드 위크를 진행했다. 브랜드 위크에 참여한 브랜드는 이벤트 기간 평균 두 자릿수 이상의 매출 증가율을 기록했다.

글로벌 신라팁핑에서도 동일하게 브랜드 위크를 진행해 외국인 고객에게 덜 알려진 국내외 브랜드를 꾸준히 소개할 예정이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신라면세점 앱을 이용하는 외국인 고객은 한국 방문이 예정되어 있거나 한국 화장품에 관심이 많은 고객”이라며 “글로벌 신라팁핑을 통해 K-뷰티를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