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혈액수급난 극복 위한 헌혈 동참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1 09:50: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한국남부발전)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임직원이 자발적 헌혈과 헌혈증서 기증으로 주변 이웃에 온정을 전하고 있다.


남부발전은 최근 부산 본사와 하동발전본부, 안동발전본부에서 헌혈을 시행한 데 이어 지난 20일에 헌혈증서 500매를 재단법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헌혈은 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른 혈액수급난 극복을 위해 추진된 것으로, 헌혈에 대한 불안감 해소를 통해 헌혈 확산 분위기를 조성하겠다는 취지에서 시행됐다.

또한 남부발전은 소아암 및 백혈병 환아의 치료에 대한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해 전사 임직원이 헌혈 후 기탁한 현혈증서 500매를 재단법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신정식 사장은 "남부발전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로 국가적인 혈액수급 위기 해소에 기여하고,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뜻 깊은 기부에 동참하게 돼 의미가 깊다"며 "남부발전은 앞으로도 헌혈문화 확산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