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정월 초 ‘황도 붕기풍어제’ 개최

민옥선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9 09:32: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지난해 열린 황도 붕기풍어제 모습
[아시아타임즈=민옥선 기자] 새해 만선을 기원하는 태안의 대표 풍어제인 ‘황도 붕기풍어제’가 오는 26일부터 27일 오전까지 안면읍 황도리 당집 일원에서 2틀간 개최된다.


새해 음력 정월 초이틀과 초사흘에 걸쳐 행해지는 마을 의식으로 삶의 터전인 바다에서 각종 사고를 막고 마을의 평안과 풍어를 기원하는 황도 붕기풍어제는 1991년 충남무형문화재 제12호로 지정된 바 있다.

황도붕기풍어제 보존회(회장 오재용)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첫날인 26일 소를 잡아 제물로 바치는 ‘피고사’와 풍어 및 마을안녕 등을 기원하는 ‘세경굿’, 붕기(오색기)들고 달리기 등이 진행되며 27일에는 마을 번영 기원을 위한 ‘대동굿’에 이어 새해 첫 출항하는 어선의 만선을 기원하는 ‘어선 지숙’ 및 마무리 굿이 펼쳐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황도 붕기풍어제는 매년 전국에서 많은 관광객 및 사진작가가 찾는 충남의 대표 풍어제”라며 “많은 분들이 정월 초 황도를 찾아 올 한 해 행복을 기원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