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공유 이상형 "적극적인 여성에게 매력 느껴"

윤진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2 08:00: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SBS 예능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캡처
[아시아타임즈=윤진석 기자] 공유가 "적극적인 여성에게 매력을 느낀다"며 이상형을 밝혔다.
11일에 방송된 SBS 예능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는 게스트로 배우 공유가 출연했다.

이날 이동욱, 장도연, 공유는 소개팅 상황극을 시작했다. 

 

이상형을 묻는 장도연의 질문에 이동욱은 “제가 기댈 수도 있고, 힘든 일을 겪었을 때 대화를 하면서 풀 수 있는 엄마 같은 스타일이다”라고 답했다. 이에 장도연은 엄마처럼 잔소리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유는 “적극적인 여성이 매력 있다. 요즘 시대가 많이 바뀌었고 꼭 청혼은 남자가 해야 한다는 법은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장도연은 “시간 되면 결혼 하실래요? 인감만 있으면 되는데”라며 능청스럽게 농담을 건넸다.

공유는 “저는 끼니를 중시하는 사람이라서 밥을 옆에서 챙긴다”며 연애할 때 자신의 장점을 밝혔다. 이에 이동욱은 “저는 연락을 잘한다. 덜 궁금하게 하고, 덜 불안하게 하는 건 잘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진석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